ABOUT ME

-

Today
-
Yesterday
-
Total
-
  • 식은 커피를 마신 이유
    카테고리 없음 2022. 11. 3. 07:42

     

    아직도 코로나19 때문에 차 마실 때를 빼고는 찻집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.

     

    오랜만에 책 들고 찻집을 찾았다.

     

    뜨거운 커피를 한꺼번에 다 마실 수도 없고, 책 읽을 때는 마스크를 꼈다.

     

    책이 재미있어서인지, 마스크를 썼다 벗었다 하기가 귀찮아서인지 다 식은 커피를 마셨다.

     

    세상이 점점 더 위험한 쪽으로 바뀌는 것 같다, 커피 한 잔 따뜻하게 못 마실 정도로.

     

     

    [휴업 공고

    다음 포스팅은 117일에 있을 예정입니다. 참고하시고 좋은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. 오늘도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.

     

    댓글 0

Designed by Tistory.